: : Home > 난치병클리닉 > 세포복원솔루션 


과거에는 '뇌세포는 한번 죽으면 다시는 새로 만들어지지 않는다’라고 믿어왔습니다. 하지만 그림에서 보듯이 뇌세포도 건강한 혈액을 공급받으면 새로운 뇌혈관과 신경세포가 생겨나는 것으로 밝혀지고 있습니다. 신경세포가 회복된다는 것은 오장육부와 전신의 세포 또한 조건만 충족되면 재생되고 치유될 수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1. 손상세포 내 미토콘드리아가 회복되어 세포재생에 필요한 에너지생산이 가능할 것
2. 회복에 필요한 혈액 성분의 양과 질이 확보될 것
3. 전신을 연결하는 모세혈관의 혈액순환의 정상화입니다.

혈액에는 적혈구, 백혈구, 혈소판, 미네랄, 영양소, 비타민, 호르몬, 알부민, 면역글로불린 등이 혈장에 들어 있습니다. 생생환은 임상 실험을 통해서 적혈구, 백혈구, 혈소판이 빠르게 재생되고 주요 혈장성분이 만들어지는 것이 확인 되었으며 이를 통해 전신의 오장육부가 치료되고 활성화됨을 알 수 있습니다.

생생환은 세포복원 솔루션으로 혈행개선과 면역치료의 효능을 가진 의약품입니다. 체 각부위를 활성화하고 면역력을 증진하는 효능으로 한국 특허와 미국 약품등록을 마쳤으며 현대인들이 가진 수많은 질병의 원인이 되는 탁한 혈액과 혈액순환을 개선해 전상세포로의 복원을 가능하게 해주는 처방입니다.

2011년 대한민국 특허등록 :
혈액순환 개선, 신체 각 부위 활성화, 면역력 증진 기전 조성물과 그 제조방법

2013년 미국 일반의약품 등록 :
FDA CDER(의약품연구 평가센터)에서 OTC 의약품으로 등록 시판 허가

최근 100세 시대를 넘어 120세 수명이 현실화되면서 면역치료에 관한 연구와 대중적인 관심이 폭발하고 있습니다. 세계적인 의과학자들은 인체의 자연치유능력인 면역력을 '신의 영역'으로 표현하고 있는데 이는 면역에 관하여 너무도 신비롭고 밝혀내야 할 과제가 많기 때문입니다. 최근 수상된 노벨의학상 분야는 모두 인체의 자연치유능력인 면역반응에 관한 내용입니다. 생생보혈환환은 면역력을 극대화하여 암, 치매, 고혈압, 당뇨 등 각종 질병을 예방하고 신경세포와 혈관을 재생하여 각종 난치병 치료에 현저한 치료효과를 나타냅니다.

우리 몸의 질병은 매우 다양하고 복잡하지만 어떠한 질환이 발병하고 회복되는 과정에서 핵심적인 콘트롤타워는 바로 뇌에 있습니다. 인간의 뇌는 편안히 잠을 자거나 혹은 달리기를 하거나 상관없이 항상 분당 750ml라는 같은 양의 혈액이 뇌로 들어가고 있습니다.

성인의 뇌는 겨우 1.4㎏으로 체중의 40분의 1에 불과하지만 심장이 내보내는 혈액의 15%에 해당하는 750㎖의 혈액이 매분 흐르고 있으며, 몸 전체 산소 소모량의 20%를 차지할 정도로 호흡활동도 왕성합니다. 뇌의 혈류량이 떨어질 경우 에너지가 부족해지고, 독성물질을 방출하지 못해 뇌기능과 전신의 항상성이 손상됩니다. 차의 수명을 오래 유지하기 위해 좋은 휘발유를 공급하듯이, 우리의 뇌도 좋은 혈액이 충분히 공급되어야 전신이 건강할 수 있습니다.



우리몸에서 뇌와 전신을 연결할 수 있는 유일한 구조물은 바로 혈관계와 혈액 즉 혈구와 혈장입니다. 림프계도 전신순환을 담당하고 있지만 림프순환계는 뇌와 연결되지 않고 심장에서 끝이 나는 점에서 혈관계와 다르며 림프액의 성분도 혈관계를 통해 뇌로 연결되므로 혈액의 상태는 바로건강과 직결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생생환은 국립연구기관 및 의료기관에서 임상실험을 진행하였으며 도표는 생생환을 복용한 후 1개월, 2개월 후에 적혈구, 백혈구, 혈소판 등의 증가 정도를 나태내는 실험 자료입니다. 생생환은 세포와 혈액을 재생하여 우리몸을 치료하는 핵심 솔루션입니다.

생생환은 순수 생약처방으로 간이나 신장에 부담을 주는 성분이 없으므로 장기간 복용하여도 특별한 부작용은 없습니다. 다만 혈액순환이 빨라지는 과정에서 명현반응이 나타날 수 있는데 이는 증상이 개선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호전반응이므로 걱정할 필요가 없습니다. 예를 들어 사지말단이나 혀나 입주위가 약간 아리한 느낌이 들 수 있습니다. 이는 빨라진 혈액순환에 대하여 심장과 말초혈관이 반응을 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증량하는 과정에서도 명현증상이 나타날 수 있으며 이때는 복용량을 줄여서 드시면 증상이 없어지게 됩니다.

연령별 /체중별 / 증상별 기준

Prevention 예방
■ Cancer Prevention 암예방
■ Dementia Prevention 치매예방
■ Hypertension Prevention 고혈압예방
■ Diabetes Prevention 당뇨예방


ADULT DISEASE 성인병
당뇨 고혈압 고지혈증 협심증 심근경색

NERVOUS SYSTEM 뇌신경계질환
치매 파킨슨병 중풍 구안와사 수전증 자율신경장애
뇌수막염 간질 모마모아병 소뇌위축증

CIRCULATORY SYSTEM 순환기계
협심증 심근경색 동맥경화

RESPIRATORY SYSTEM 호흡기계
천식 폐렴 폐결핵 폐기종 비염 축농증

INTEGUMENTARY SYSTEM 피부계
아토피성피부염 무좀

MAN & WOMAN 남성·여성질환
성기능장애 전립선비대
갱년기증후군 요실금 수족냉증 생리통 생리불순 불임증

CHRONIC INFLAMMATION 만성염증성질환
만성간염 간경변 만성피로

CANCER & IMMUNE DISEASES 암·면역성질환
유방암 대장암 혈액암 폐암 췌장암 항암제부작용
류마티스성관절염 루푸스 대상포진 교원병 자가면역질환

MENTAL HEALTH 정신건강질환
불면증 우울증 조현병(정신분열증) 화병
자폐증 틱장애 주의력결핍 강박증 공황장애